페이스북

카카오톡
ID:dermamall

QR코드

자동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번 찾기 |  FAQ  |  바로가기 바로가기 설치 즐겨찾기 추가
더마몰
HOME
>
뉴스
뉴스

폐암 면역항암제 2종 승부처 "동반진단법에 주목"

페이지 정보

작성자 더마몰_ 작성일17-09-13 18:06 조회47회 댓글0건

본문

 

폐암 면역항암제 2종 승부처 "동반진단법에 주목"
동반진단 검사시 측정 방식 서로 달라…최대 변수로 작용 가능
원종혁 기자 news@medicaltimes.commd_tb_01.gif md_tb_02.gif md_tb_03.gif md_tb_04.gif md_tb_05.gif twt_icon.gif fb_icon.gif band.gif
기사입력 2017-09-13 05:00
|메디칼타임즈 원종혁 기자| 전국 94곳 병원에서 급여 처방이 가능해진 키트루다(펨브롤리주맙)와 옵디보(니볼루맙). 

이들 폐암 면역항암제의 초반 승부처는 '동반진단 검사법'에서 판가름날 전망이다.

동반진단 검사(PD-L1 발현율)시 양성판정 기준에 50%와 10%라는 뚜렷한 차이가 있는데다, 두 치료제가 서로 다른 동반진단법을 이용하는 만큼 측정방식(염색법)의 차이가 향후 처방 결과에 변수가 될 수 있다는 관측이다.

1113831_1.jpg

전문가들은 면역항암제의 적용 대상이 수술적 치료가 가능한 초기 비소세포폐암 환자부터가 아닌, 기존 항암치료에 실패한 PD-L1에 양성 환자라는 조건을으로 걸고 있는 상황에서 결국 '염색법 차이에 따른 양성판정 상황'이 최대 변수가 될 것으로 보고 있다.

서울대병원 허대석 교수(혈액종양내과)는 "면역항암제의 급여 기준은, 바이오마커로 쓰이는 PD-L1에 양성일 수록 치료에 반응률이 높다는 조건을 전제로 한다"면서 "현 양성판정기준에 따라 옵디보는 발현율 10% 이상, 키트루다는 50% 이상으로 비율에 차이를 보이고 있지만, 동반진단 검사시 염색법에는 치료제마다 차이가 있기 때문에 딱히 어느 쪽이 유리한 상황이라고 단정지을 수는 없다"고 말했다.

실제 국내 허가된 동반진단 검사법으로 옵디보는 ▲IHC 28-8 pharmDx ▲VENTANA PD-L1(SP263) Assay 검사법 두 가지를, 키트루다는 PD-L1 IHC 22C3 pharmDx를 사용하는 차이를 보인다.

이들 동반진단검사법이 가진 측정 방식이 다르기 때문에 향후 처방 양상을 직접 비교하긴 어렵다는 게 학계 중론이기도 하다.

1113831_2.jpg

폐암 면역항암제 시장 후발주자 가세…'더발루맙' 진입 대기

이런 가운데 폐암을 타깃한 면역항암제 후발주자 '임핀지(더발루맙)'의 후기임상(PACIFIC 연구)가 최근 베일을 벗으면서 주목을 받고 있다.

옵디보와 키트루다가 공통적으로 급여 인정을 받은 비소세포폐암 2차 치료 이상의 환자에 본격 담금질을 진행한 임상이었다.

도전장을 던진 PD-L1 계열 임핀지는, 병기상 3기인 수술적 절제가 불가능한 국소 진행성 비소세포폐암 환자에서 화학방사선요법 후 임핀지를 투약하자 위약 대비 질병무진행생존율(PFS)는 두 배가 늘어났다.

특히 임핀지 치료군의 절반 정도가 치료 시작후 18개월째가지 생존해 있는 것으로 확인돼 눈길을 끈다. 

현재 표준요법으로 사용되는 백금기반 항암화학요법과 방사선치료를 동시에 진행했을 때, PFS가 8~10개월(중간값) 5년 생존율이 약 15%에 그치는 것과 비교되는 대목이다.

최근 유럽종양학회(ESMO) 학술대회에 핵심 세션 중 하나인 '프레지덴셜 심포지엄'에 발표된 PACIFIC 임상은 면역항암제의 첫 무작위대조군연구(RCT)로도 주목을 받았다.

전체 생존율(OS)에 대한 분석 결과는 나와봐야 알겠지만, 현재 보고된 PFS 혜택 수준만 보면 새로운 치료법에 대한 가능성을 열었다는 평가였다. 

아스트라제네카는 "이번 PACIFIC 임상을 근거로 각국 보건당국과 허가신청 관련 논의를 진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PACIFIC 임상에는 총 713명의 성인 환자가 참여했다. 이들 모두는 백금기반 화학요법을 두 싸이클 이상 실시한 환자들이었다.

학회에서 발표된 주요 임상 결과를 보면, 더발루맙 치료군에서 PFS 중간값은 16.8개월로 위약 5.5개월보다 길었다. 위험비가 48% 줄어든 것이다.

더욱이 1년간 PFS 비율은 더발루맙 치료군에서 55.9%, 위약군에서 35.3%로 나타났으며 18개월동안의 PFS 비율은 더발루맙 치료군이 44.2%, 위약군 27.0%로 확인됐다.

흥미로운 점은 PFS 개선 혜택과 관련해 모든 환자군에서 혜택을 보였다는 대목이다.

종양 항원이 발현된 환자를 포함해 PD-L1 양성 암환자와 음성 환자 모두에서 유의한 PFS 개선을 보였다.
<본 기사는 메디칼타임즈 어플에서도 볼 수 있습니다>
 md_tb_01.gif md_tb_02.gif md_tb_03.gif md_tb_04.gif md_tb_05.gif twt_icon.gif fb_icon.gif band.gif
 
관련기사     
 
view_dot.gif표적항암제부터 면역항암제까지…경쟁 한 자리에
view_dot.gif"면역항암제 논란…원칙없는 급여화 정책이 원인 제공"
 
제약·산업
view_dot.gif 메디포스트, 줄기세포 '스멉셀' 상용화 특허 취득 2017-09-13 17:37
view_dot.gif 알보젠코리아, 비만약 큐시미아 국내독점판권 확보 2017-09-13 17:31
view_dot.gif "면역항암제, 다학제진료 가능 병원 처방이 관건" 2017-09-13 16:39
view_dot.gif 제약사 간판 품목 바뀐다…글리아티린·헤르벤 1위 2017-09-13 05:00
view_dot.gif 사노피 4가 독감 백신, 올해 24개국 접종 예정 2017-09-12 16:43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처음으로
회사소개   서비스이용약관   개인정보 취급방침 제휴카드 무이자 혜택 | 상단으로

회사명 더마몰(주) 주소 서울시 강남구 봉은사로 325 라임타워 7층
사업자 등록번호 314-81-37759 대표 박세진 전화 02-549-7999 팩스 02-544-0306
통신판매업신고번호 제 2015-서울강남-01932호 직업정보제공사업신고번호 J1200020150011 개인정보관리책임자 박세진
Copyright © 2001-2013 더마몰(주). All Rights Reserved.